OPEN FIELD열린마당

홈으로화살표열린마당화살표뉴스

뉴스

게시물 상세보기
김성권·김기범 교수 공동연구팀, 코로나 감염 트라우마 치료를 위한 가상현실(VR) 치료기술 개발에 나서
작성자 : 관리자(swict@hanyang.ac.kr )   작성일 : 2022.05.04   조회수 : 509
img
img

한양대학교 ERICA ICT융합학부 김성권·김기범 교수 공동연구팀이 코로나19 감염 관련 트라우마 치료를 위한 가상현실(VR) 치료기술 개발에 나선다. 


이 사업은 최근 보건복지부가 공모한 '2022년 보건의료기술연구 개발사업' 과제로 선정돼 향후 6년간 연구비 18억원을 지원받는다. 이 사업은 코로나19로 인한 트라우마 고위험군 맞춤형 치료전략을 개발하여 의료·사회적 비용을 경감할 것으로 기대된다.


김 교수팀은 1, 2단계로 구분해 각각 3년씩 연구를 진행한다. 


1단계에서는 ▲VR치료 콘텐츠 및 안정화 기법 VR 치료기기 제작 ▲ 안정화 기법 VR치료 프로토콜 임상 진행 및 매뉴얼 완성 ▲노출기법 VR치료 컨텐츠 및 치료기기를 완성하게 된다.  2단계에서는 ▲노출기법 VR치료 효과성 검증 ▲노출기법 VR치료 임상완료 및 결과분석 ▲VR치료 기기 허가 획득 및 논문발표 등이 진행된다.


http://www.newshyu.com/news/articleView.html?idxno=1005860

이전글 ICT융합학부 고민삼 교수, 2022학년도 한양대학교 ERICA 강의우수교수 선정 
다음글 한양대학교 ERICA, 인공지능융합혁신대학원 사업 신규선정 
리스트